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공유하기

과기정통부, 호주와 제4차 과학기술공동위원회 개최

미주아시아협력담당관박치선 사무관 연락처T : 044-202-4343

작성일 : 30 19.09

과기정통부, 호주와 수소·희토류 등 협력강화 추진

- 호주와 제4차 과학기술공동위원회 개최 -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 이하 과기정통부’)927일 호주 캔버라(Canberra)에서 호주 산업혁신과학부와 4차 한-호주 과학기술공동위원회(이하 과기공동위’)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ㅇ 이번 과기공동위는 한국 측에서 과기정통부 송경희 국제협력관, 호주 측에서 산업혁신과학부(DIIS*) 지노 그라시아(Gino Grassia) 과학정책국장이 수석대표를 맡았으며, 양국 산학연 과학기술 관계자 등 총 20여명이 참석했다.
* Department of Industry, Innovation and Science

 

-호주 과학기술협력협정(’99.9)에 근거하여 열린 이번 4차 공동위에서 양국은 과학기술혁신정책을 공유하고, 수소 스테이션(수소 충전소) 실증연구, 희토류, 바이오 융합, 사물인터넷(IoT)분야에서 협력을 진행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였다.

 

LNG/LPG에서 수소를 분리·생산하여 저장·충전하는 수소 스테이션의 경우, 공동연구를 통한 핵심기술의 실증과 상용화 추진에 상호협력 하기로 했으며,

 

-양국간 수소 스테이션 협력수요 발굴을 위한전문가 및 기업참여 공동워크숍930일부터101일까지 이틀간 멜버른에서 개최중이다.

 

ㅇ 모나자이트 등 희토류 제련공정 연구의 경우는, 공정과정에서 발생하는 토륨 등의 방사성 원소를 효율적 방법으로 회수·활용하는 우리 기술을 기반으로 한 공동연구 진행에 대한 구체적인 협력방안 등을 추가 논의하기로 하였다.

 

□ 또한, 현재 우리 주도로 호주와 공동연구를 하고 있는 메타물질 기반의 초고해상도 이미징 플랫폼개발 연구를 양국의 질병치료, 동식물연구 등 실시간 나노 크기의 관찰이 필요한 곳에 적용·검증하기 위한 협력과,

 

ㅇ 배터리 없이 자율독립 구동이 되는 사물인터넷 기반 고감도 감지센서를 공동연구중인 UNSW(University of New South Wales, 세계 최고수준의 태양광 연구센터를 갖춤) 등에서 실증하고 상용화하는 계획을 논의하였다.

 

□ 이번 과기공동위에서 양국은 4차 산업혁명의 급격한 변화에 대응한 기술협력 강화의 필요성에 공감하고, 수소경제, 희토류, 인공지능 등 10대 기술분야에서 협력하는 테크 브릿지(Tech-Bridge, 호주측 제안) 이행방안 논의, -호주 과학의 날(Korea-Austrailia Science Day, 한국측 제안) 개최에 합의하였다.

 

□ 과기정통부 송경희 국제협력관은 이번 과기공동위가 양국의 상호강점을 결합할 수 있는 실질적인 협력이 긴밀하게 논의되는 자리였다고 평가하고,

 

앞으로도 수소 생성·저장·운송, 바이오, 희토류 기술 등 성과를 창출할 수 있는 공동 과제를 발굴·확대해 가는 협력관계를 만들어가겠다.“라고 밝혔다.

 

open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제1유형 : 출처표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보도자료저작물은 `공공누리‘의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

소속기관

  • 우정사업본부
  • 국립중앙과학관  National Science Museum
  • 국립과천과학관 Gwacheon National Science Museum 책임운영기관
  • 국립전파연구원 National Radio Research Agency
  •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중앙전파관리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