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닫기

전체

Home 코로나19 과기정통부 주요정책 전체

비대면 온라인 종교활동 지원 내년 2월까지 연장

부서 통신정책기획과 작성자 김단호 사무관 연락처 044-202-6621 작성일 2020-12-29

비대면 온라인 종교활동 지원 내년 2월까지 연장

이동통신 데이터 지원, 50 → 100 기가바이트(GB)로 2배 확대
스마트폰 방송 기술적 지원 등을 위해 전용 콜센터 지속 운영 등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와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는 코로나19 방역단계 상향(12.8)과 5인 이상 집합금지 등 강화조치(12.22)에 따라 당초 올해 12월 종료 예정이었던 ‘비대면 온라인 종교활동 지원사업’을 2개월 연장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비대면 온라인 종교활동 지원사업’은 200인 이하 중소 종교단체 종교활동의 신속한 비대면 전환을 위해 실시간 방송 플랫폼 이용 방법을 안내하고, 실시간 방송에 필요한 월 50기가의 이동통신 데이터 등을 무료로 지원하는 사업으로, 종교시설을 통해 감염자가 늘어나던 올해 4~5월 긴급 추진되어, 수도권 지역 대면 예배 금지조치가 시행된 8월부터 다시 추진해오고 있다.

지원초기인 4, 5월 787건을 지원한 데 이어, 수도권 지역 대면 예배 금지조치를 시행한 8월 이후 지원건수가 12월 22일 기준 4,834건으로 6배 이상 대폭 증가하여 중소 종교단체의 비대면 전환 수요 증가에 효과적으로 대응해 오고 있다.

과기정통부와 문체부는 ‘비대면 온라인 종교활동 지원사업’을 2개월 연장하면서 종교활동의 비대면 전환을 더욱 촉진하기 위해 데이터 지원을 기존 월 50기가바이트(GB)에서 100기가바이트로 상향하여 5세대(5G) 이동통신 등을 통해 고화질(대용량) 영상을 전송하더라도 충분하도록 지원을 확대하였다.

현재 데이터 지원을 받고 있는 종교단체는 별도 신청없이 내년 2월까지 월 100기가바이트(GB)의 데이터를 지원받게 되며, 비대면 온라인 종교활동을 시작하고자 하는 종교단체는 한국통신사업자연합회 홈페이지(www.ktoa.or.kr)를 통해 ‘온라인 종교활동 이용안내서(매뉴얼)’를 다운받을 수 있으며, 국번 없이 ☎1433-1900로 전화하여 데이터 지원을 신청하거나 스마트폰을 이용한 영상 촬영 및 송출 등에 대한 기술적 지원을 받을 수 있다.

과기정통부와 문체부는 현재 직면하고 있는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종교계의 적극적인 참여와 솔선수범이 중요하다고 강조하며, 정부도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정보통신기술(ICT)이 종교활동을 비롯한 우리 일상을 최대한 정상적으로 유지시키는 데 기여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open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용금지, 변경금지 제4유형 :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전체 저작물은“공공누리 제4유형”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